■お知らせ(알림방)
2015년 4월 임시공동의회를 보고 【LIST】   
facebook twitter    ⇐FaceBook、Twitterにもご紹介ください。(소개해 주세요)
이번 임시 공동의회를 보고 여러분들은 어떻게 생각하시는지요?
부끄럽게 생각하지 않으신가요?
저는 참으로 부끄럽습니다.
너무나 부끄럽습니다.

지난 1월 18일 정기공동의회가 불법으로 진행되었고,
그곳에서 결정된 모든 것들은 무효임에도 불구하고,
이번에 또 다시 불법으로 임시공동의회를 개최하는 김해규 목사님을 보면
무엇을 생각하고, 판단하며, 진행하는지 도무지 이해가 안됩니다.
물론 의견을 같이한다는 몇몇 장로님들도 도무지 이해가 안갑니다.

성도들뿐만아니라 법적인 문제나 절차등은 전혀 무시하고 자기가 법인양
본인의 생각대로만 몰고 갈려는 것이 굉장히 강하다는 것을 느낍니다.
누가 뭐라고 하여도 “떠들어라. 나는 내 방식대로 한다.” 라는 것입니다.
이번 임시공동의회에서도 법적으로 불법이며, 선출하여도 무효가 되고
오히려 선출되는 사람에게 신앙이나 마음의 상처만 안겨준다는 것을
그렇게 이야기하여도 전혀 반응을 안하시네요!

이것은 담임목사라는 자기의 자리, 권위, 자존심을 위해 성도들은
어떻게 되어도 좋다는 발상이 아닐 수 없습니다.
이러한 것 때문에 단기간에 마무리될 수 있는 본 교회의 문제가
2년이 지난 지금까지 진행이 되고 있는 것입니다.

여러분, 장로투표 부정개표 사건이 이렇게까지 성도들을 이분화시키고,
갈등을 일으키게 하고, 서로가 적대감을 느끼게 하고,
교단을 만든 교회를 교단으로 부터 탈퇴시킬려는 것이 이해가 되십니까?
본인이 결백하다면 이렇게까지 사건을 발전시켜 온 것을 보고
영적인 지도자로서의 리더쉽과 판단력, 포용력등이 있다고 생각하십니까?

지난 불법 정기공동의회에서 교단탈퇴 안건이 2/3로 되므로 그 여세를 몰아서
이번 임시공동의회에서 본인의 합법성이나 위치, 권위적인 것을 더 확고히 하고
불법으로 안수집사, 권사를 선출하여 그들로 하여금 자동적으로
본인의 친위대를 만들려는 의도가 있는 것으로 판단되지 않으십니까?

하지만 아쉽게도 불법으로 안수집사 한 분만 겨우 선출되어서 어떻하지요?
그리고 이번 임시공동의회를 통하여 더욱 많은 분들이 교회의 문제에 대하여
알게 되었고 김해규 목사가 직무정지상태로 자격이 없다는 것을
더욱 더 많이 알게 되었으니 어떻하지요?

그런데 목사님, 걱정하지 마세요?
그게 목사님을 구원하시는 길입니다.
왜, 그렇게 자꾸 어렵게 어렵게만 몰고 가십니까?
힘드시지도 않으세요?
그냥 탁 내려 놓으시고 법적인 절차에 따라 정당하게 하시면 됩니다.
그러면 누가 무슨 말을 합니까?
그러면 지금 목사님이 보시기에 반대하는 분들이 목사님을 응원할 것입니다.

그렇게 안하시고 본인의 자리나 권위, 자존심때문에 자꾸 거부하시고,
대화를 단절시키고 하시니, 거짓말을 하게 되시고, 더욱 에스컬레이터되어
이제 돌이킬 수 없는 곳으로만 가지 않는가요?
지금 제일 가깝게 있다는 장로님들이 제대로 조언하시는 분들이 있으신가요?
제발 쓴 소리나 바른소리, 반대소리를 하시는 장로님들을 믿으시기 바랍니다.

목사님, 교단탈퇴는 안됩니다.
지난 불법 정기공동의회를 통하여 될 것으로 판단하셨다면 잘못 판단하신 것입니다.
안되는 것을 된다고 하였으니 그 혼란에 대한 책임은 누가 지는가요?
이런 상태로 계속 가실렵니까?
3년, 5년지나고 10년이 지나 다른 분들이 목사님을 어떻게 평가할 것으로 생각하시나요?
오늘 한 사람의 안수집사 후보자의 사퇴발언을 들으셨지요?
제대로 판단하고, 그것을 용기있게 이야기하는 젊은 청년이 있다는 것에
저희들은 매우 기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목사님, 임시 당회장님을 빨리 받아 들이시기를 바랍니다.
그게 바르고 정당한 것입니다.
임시 당회장님과 같이 고민하시기 바랍니다. 그러면 답이 나옵니다.
그렇지 않으면 사회법정으로 가서 결국 강제적으로 추방이 되어야 하는가요?
그래야 이번 사건이 마무리가 되는가요? 그게 좋으신가요?

성도 여러분들, 지금 목사님을 위한다고 하시면서 법과 절차를 무시하거나
그것을 지지하는 것이 오히려 목사님을 어렵게 만든다는 것을 아시기 바랍니다.
그것 때문에 지금까지 해결이 안되고 자꾸 어렵게만 진행이 되고 있는 것입니다.
지금으로서의 해결방안은 임시당회장을 받아 들여, 빨리 당회를 정상화 시키는 것입니다.

정상화된 당회에서 교단의 헌법에 따라 모든 것이 거론되고 판단되어 져야 합니다.
정상화된 당회에서 당회자체뿐만아니라 제직회가 제대로 기능을 하고,
필요에 따라 특별위원회를 만들어 어려운 문제들을 해결해 나가면 되는 것입니다.

성도 여러분, 어렵고 힘들지만 제발 교단의 법과 절차에 따라서
이번 사건이 제대로 해결이 되도록 기도와 지혜와 인내를 부탁드립니다.

 

[total : 184] ( 3 / 4 )
番号(No) タイトル(Title) Click数 日付(Date)
84  東京教会 現狀況에 対한 責任役員会報告에 대한 추가 설명248716-01-20
83  [일요신문 단독보도] 일본 최초 한인교회 ‘동경교회’ 갈등 내막290416-01-18
82  2016년 불법으로 개최된 정기공동의회를 보고325516-01-17
81  동미모6호-동경교회 공동의회 또 다시 이용당하지 맙시다.351916-01-18
80  2016년 불법 공동의회에 대한 경고문(違法公同議会に題する警告文)215316-01-15
79  12월13일 공개 토론회 녹취록/제직회 결렬 원인220816-01-14
78  동미모5호-제직회는 왜 시작부터 시끄러운가?332516-01-10
77  동미모4호-동경교회 김해규 전임목사님. 목사로서 (많이) 잘못하고 계십니다.326616-01-03
76  동미모3호-김해규 전담임목사 및 (자칭) 책임역원에게345515-12-13
75  동미모2호-동경교회 김해규 전임목사님과 시무장로님들에게 호소합니다.305615-12-08
74  동미모1호-동경교회의 미래를 위해, 교회 정상화에의 협력을 호소합니다.291515-11-29
73  누가 책임을 져야하는지 솔직히 말해보라.236115-11-18
72  동경교회의 정상화를 위한 기도회가 어느듯 46회까지247815-11-18
71  宗教法人「在日大韓基督教会 東京教会」規則262915-09-18
70  장로신임 투표의 문제에 대한 재고288215-09-15
69  東京教会の早期正常化のために610315-09-01
68  東京教会의 正常化가 우리의 소원(所願)입니다.224215-08-30
67  교회를 떠나시면 교회는 없어집니다.(教会を離れると教会は失われます)505615-08-22
66  臨時堂会長選任通報(임시당회장 선임통보)355315-07-22
65  映画【제자 옥한흠(弟子オックハヌン)】日本語字幕あり編集版239715-07-20
64  김해규 목사면직에 대한 공고문들527315-07-20
63  관동지방회를 위한 기도회가 있었습니다.240315-07-19
62  김해규 목사, 결국 면직으로 판결 결정635915-07-06
61  크투에 나온 가처분 신청의 취하이유에 대한 반론225915-07-06
60  3심제와 총회 판결에 대하여312715-07-04
59  가처분 신청의 취하에 대하여(仮処分申立の取下げについて)306115-06-26
58  신사도 운동에 관한 연구보고서556315-06-09
57  제직회(5/17)를 보고, 하나님이 심히 두렵다.273315-05-18
56  2015년 4월 임시공동의회를 보고 266015-04-19
55  按手執事及び勧士選挙に対して(日本語)219115-04-16
54  안수집사 및 권사 선거에 대하여(한국어)239015-04-15
53  공동의회의 8가지 문제점과 향후 5가지 문제점241615-04-18
52  동경교회 분란의 진상 제1편(東京教会紛乱の真相 第1編)1482814-09-09
51  2013년도 동경교회 장로선거 부정개표 사건의 진행과정425614-09-04
50  실명으로 게제하고 싶은데 왜 안되는 것일까!!291215-02-21
49  大阪北部教会からの要望書(오사카 북부교회로 부터의 요망서)360715-03-22
48  大阪教会からの要望書(오사카 교회로 부터의 요망서)282515-03-22
47  京都教会からの要望書(교또 교회로 부터의 요망서) 214715-03-31
46  피포괄 관계의 폐지(교단탈퇴)가 된 것이 아니다.233615-01-28
45  재일대한기독교회 전국교회 여성연합회로 부터의 요망서221115-02-08
44  [전국장로회 메일통신망] 동경교회당회・총회임원에 요망서185915-02-08
43  [全国長老会メール通信網] 東京教会堂会・総会任員に要望書200815-02-08
42  被包括関係の廃止(教団脱退)の流れ234815-01-27
41  2015년 정기공동의회(2015.01.18)의 모습2/2218115-01-25
40  2015년 정기공동의회(2015.01.18)의 모습1/2202915-01-25
39  공동의회 참가 및 위임표, 그리고 투표용지694015-01-25
38  책임역원회의 성명서에 대한 반론220815-01-25
37  규칙에서의 책임역원회(당회) 성명서202315-01-25
36  제직회에서의 혼란과 소란254515-01-25
35  출입을 저지당하는 김병호 목사2/2 248615-01-25
[1][2][3][4]







 
東京教会DongMiMo   재일대한기독교회 동경교회의 미래를 위한 모임(동미모) [規則]
在日大韓基督教会 東京教会の未来のための会(DongMiMo)
Copyright © by DongMiMo. All rights reserved.
HP: https://kuiaratame.com/dongmimo    eMail: dongmimo@kuiaratame.com